Tokyo Freighting, Ltd. Japanese English Chinese Korean

History

1965년 일본 스테이트・마린・에이전시 주식회사(구 미쓰비시 해운 주식회사 대리부, 현 일본 마리타임 주식회사)의 자회사로서, 선박 중개업을 주목적으로 설립.



현황

외국 선주님을 대상으로 한 선박 매매 및 임대를 위해 창립된 이래 변함없는 노력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선박 매매는 동남아시아 각국 및 유럽, 그리스, 아프리카 등 다양한 나라의 선주님들과 직접 혹은 동업자들과의 넓은 통신망을 통해 일반 화물선, 벌크선, 유조선, 작업선, 페리, 크루저 등 다양한 종류의 중고 선박의 매매를 중개 및 수출하고 있고, 실적은 연간 약 15척 가량에 달하고 있으며, 창업 이래 총 900척 이상의 실적을 기록하고 있습니다.

또한 근해 항로를 중심으로 한 선박의 임대 및 화물 중개 업무에서, 월 수십 건의 계약을 달성하고 있습니다.

선박매매부문에서는 핸디사이즈 이하의 내항선에 달하는 화물선, 탱크, 페리, 크루저 등 각종 선박의 수출입 및 3개국 사이의 중개 계약을 성립시켰습니다.
선박임대부문은 근해선주 및 오퍼레이터의 신용과 신속을 모토로 하여, 전심전력을 다하고 있습니다.

주요 고객

이스턴・카라이너 주식회사, 가와사키 긴카이 기센 주식회사, 다이이치 주오 기센 주식회사, 히노데 유센 주식회사, 쇼센미쓰이 긴카이 주식회사, 신와 해운 주식회사, 산코 해운 주식회사 등 국내 유력 선박 회사를 비롯하여, 동남아시아 각국의 선박회사 및 동업자와의 친밀한 관계를 계속 유지해 나가고 있습니다.

ページトップへ